울산광역시 남구

미래와 희망의 행복남구

홈분야별정보 > 재난ㆍ안전ㆍ민방위 > 응급처치 > 익수
분야별정보 > 재난ㆍ안전ㆍ민방위 > 응급처치

분야별정보

익수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익수

익수에 의해 발생하는 가장 심각한 결과는 저산소증입니다. 가능한 빨리 산소 공급과 환기를 시켜주어야 합니다.

물에 빠진 사람의 구조법

  • 의식이 없는 경우
    - 최대한 빨리 환자를 물 바깥으로 이동시킵니다.
    - 만약, 훈련 받은 구조자라면 물속에서 호흡에 대한 응급처치(기도유지, 인공호흡)를 시행할 수 있습니다.
  • 의식이 있는 경우
    - 구조자의 안전을 위하여 밧줄, 튜브 등을 이용합니다.

응급처치

  • 의식이 없는 경우
    - 의식이 없고 숨을 쉬지 않는다면 즉시 인공호흡과 심폐소생술을 시행합니다.
    - 익수 환자는 저산소증에 의해 심정지가 발생하므로 인공호흡이 필수적이다.
    - 일반적인 기본심폐소생술은 ③ 흉부압박 → ① 기도확보 → ② 인공호흡 순서로 흉부압박부터 시작하지만,
    익수 환자는 ① 기도확보 → ② 인공호흡 → ③ 흉부압박 순서로 시행하여야 합니다.
    - 5주기 심폐소생술을 2분간 시행하며 주변에 도움을 요청하여 119에 신고합니다.
    - 흉부압박과 인공호흡은 30:2의 비율로 시행합니다.
    - 척추 외상의 증거가 없다면 불필요한 경추고정은 적절한 기도확보를 방해할 수 있으므로 추천하지 않습니다.
    - 환자가 의식을 되찾고 특별한 증상이 없다 하더라도 병원에 이송합니다.
  • 의식이 있는 경우
    - 젖은 옷을 벗기고 몸에 담요 등을 덮어 체온을 유지하고 옆으로 눕힌 후 가능한 빨리 병원에 이송합니다.
주의사항
  • 절대로 환자의 폐에서 물을 빼는 행동에 시간을 낭비하지 말아야 합니다.
  • 요구조자가 물에 빠질 당시 척추나 목 등에 손상을 받았을 수 있으므로 물에서 꺼내기 전에 널판지 등을 사용, 요구조자를 고정합니다.
  • 찬물에 빠진 경우 사고 발생 한시간 후까지도 뇌의 기능이 살아 있을 수 있으므로 심폐소생술을 실시해야 합니다.
  • 담당부서 : 보건관리과
  • 담당자 : 이경희
  • 전화번호 : 052-226-2420
  • 최근 업데이트:2021-02-02
TOP
현재페이지 콘텐츠 만족도 조사

홈페이지의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