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광역시 남구


홈참여ㆍ소통 > 보고/홍보 > 보도자료
참여ㆍ소통 > 보고/홍보 > 보도자료

보도자료 - 보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비대면 시대에 눈길끄는 남구 온라인 관광마케팅

  • 담당부서 :
  • 담당자 : 관광과
  • 연락처 :
  • 조회수 : 50
  • 작성시간 : 2021-02-16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장거리 이동과 대면 활동이 제한된 가운데 울산 남구가 울산의 명소와 남구의 맛집, 화제인물, 최신 트렌드 등 다양한 콘텐츠를 담은 온라인 영상을 제작·공개하며 일상 복귀를 기다리는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적극적인 홍보활동에 힘입어 남구가 관광마케팅용으로 운영하는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채널을 찾는 이용자·방문자가 지속적으로 늘어나는 효과도 크다.

남구가 운영 중인 온라인 관광 마케팅 홍보채널은 유튜브(나하고 울산 갈래)와 네이버 블로그(울산 가본걸로)를 비롯해서 페이스북(Ulsan tour), 인스타그램(Ulsan__go) 등 4개다. 이들 채널에는 관광마케팅팀 공무원들이 외부 전문가 도움 없이 매주 2편 정도의 영상을 촬영한 뒤, 채널별 특성에 맞게 편집·변환해서 올린 콘텐츠들이 게시되어 있다.

각 콘텐츠는 구민과 네티즌이 관심을 가질 만한 주제에다 생생하게 연출된 화면 구성과 재미있는 스토리텔링을 가미해서 만들어진다. 콘텐츠 제작진이 현장에 찾아가 소재를 발굴하고, 관계자를 직접 만나 이야기를 듣고 몸소 체험하는 내용을 보여주고 소개하는 방식이다.

마케팅팀이 콘텐츠 제작과 관련해 중요하게 여기는 것은 남구의 소상공인들에게 도움을 주는 내용을 많이 발굴해서 널리 알리는 일이다. 콘텐츠 중 특히 인기를 끄는 맛집 소개 코너도 이런 생각에서 만들어졌다. 영세 음식점 운영자들에게 도움이 되고, 비대면 상황에 지친 네티즌들에게는 분위기 좋고 맛있는 먹을거리를 소개하자는 의도에서다.

이에 따라 제작진은 온라인에서 이용자 후기를 검색하거나 직원들의 추천을 받아 대상 음식점을 정하고 현장을 방문한다. 매장에서는 추천·특화 메뉴를 직접 먹어보고 업주와 손님들을 인터뷰하는 등 생생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노력한다.‘친구 팔아 피콜 먹자’, ‘울산 국수 맛집 추천받아요’같은 맛집 소개 코너는 이런 방식을 거쳐 만들어졌다.

적극적인 온라인 마케팅에 대한 반응도 좋다. 맛집 소개에 추천과 ‘좋아요’가 쇄도하고, 댓글도 많다. 이에 힘입어 지난 2019년 8월에 개설한 인스타 그램은 최근 팔로워 1만명을 돌파했다. 평균으로 따지면 매달 560여명씩 늘어난 셈이다. 인스타그램의 각 게시물에는 평균 700~800개의 ‘좋아요’가 달린다. 블로그의 신장세는 더 가파르다. 2019년 12월 기준으로 ‘이웃’수 1112명이었던 블로그는 올해 2월 현재 4727명으로 무려 525%의 신장률을 보이고 있다. 유튜브도 수익이 발생하는 분기점으로 여겨지는 1년 4000 재생시간을 돌파했다.

이와 관련, 남구는 이미 지난해에 콘텐츠 확산과 이용자 확대를 위해 울산·부산·경남 지역 콘텐츠 제작자들을 초청해서 울산의 명소와 남구 맛집 등을 찾아가는 팸투어를 진행했다. 내용을 서로 공유해서 더 많은 채널에 노출되도록 하기 위해서였다.

남구는 이런 추세를 이어나가기 위해 네티즌과의 소통에 더욱 힘을 쏟기로 했다. 이용자 의견에 따라 콘텐츠와 제작방향을 정하는 등의 더 적극적인 쌍방향 소통 계획도 마련돼 있다.

김복근 관광과장은 “온라인 홍보 마케팅 활동을 통해 구민과의 소통은 물론, 코로나19가 진정된 후 시작될 본격적인 관광수요에 대비해 남구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명품도시의 이미지를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담당부서 : 기획예산과
  • 담당자 : 박종제
  • 전화번호 : 052-226-5404
  • 최근 업데이트:2021-04-01
TOP
현재페이지 콘텐츠 만족도 조사

홈페이지의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셨습니까?